HOME > 의료원 소개 > 백병원 뉴스

뉴스

백병원 소식 게시판
번호 제목 등록일
+ [일산]일산백병원, 이창현교수 국제학술저널 ‘SPINE’논문게재 2017-09-29
일산백병원, 이창현교수 국제학술저널 ‘SPINE’논문게재
- 후종인대골화증, 수술 방법에 따라 골화인대의 증식이 8배 차이나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 신경외과 이창현 교수팀은 최근 후종인대골화증 환자에게 후궁성형술을 할 경우 골화된 인대가 증식할 수 있어 주의를 요한다는 연구논문을 발표하여 척추관련 최상위 학술지인 스파인 (Spine) 지에 게재됐다.

후종인대골화증은 서양에 비해 한국과 일본에서만 100배이상 높은 빈도를 보이는 질환이다. 목디스크와 유사하나 치료가 까다롭고 사지마비가 발생할 수 있는 등 치료 예후가 좋지 않다. 한국, 일본에만 국한된 질환이다보니 이 질환의 원인과 유전여부, 진단과 치료까지, 그 어느 것도 정확한 연구가 없어 환자들은 막연한 불안감에 시달리고 있다.

이번 연구는 후종인대 골화증 환자의 대표적인 수술 방법인 후궁성형술과 후궁절제유합술의 수술 결과를 비교한 연구를 메타분석한 것으로, 후궁성형술 이후 6년 동안 환자의 62.5%에서 골화인대가 증식한 반면에 후궁절제유합술 이후에는 7.6%의 환자에서 골화인대가 증식했다.

일산백병원 이창현 교수는 “검사 소견과는 다르게 후궁성형술 환자에서 척수증 증상이 악화된 빈도가 많이 높지는 않았지만, 후궁성형술 이후 골화인대가 계속 증식하는 만큼 수술방법 선정에 주의를 요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창현 교수는 후종인대골화증에 대한 연구논문을 지속적으로 국외 유수의 학술지에 발표하고 있으며, 최근 한국인 후종인대골화증의 발생과 유전여부에 대해 국책 연구를 수주하여 후종인대골화증 환자들에게 이 질환에 대한 유전이상여부과 질환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3844 [일산]일산백병원, 김영아 교수 ‘임신출산의 모든 것’ 두 번째 책 출간 2017-10-20
3843 [일산]일산백병원 교직원 대상 직무스트레스 관리 프로그램 운영 2017-10-20
3842 [부산]학술연구조성비 선정통보서 수여 2017-10-19
3841 [서울]서울백병원, 2017 교직원 남산 걷기대회 개최 2017-10-19
3840 [일산]일산백병원, 김동욱 교수의 첫 시집 ‘어머니’ 출간 2017-10-18
3839 [서울]김율리 교수, 세계정신의학회 성격장애분과 임원 선출 2017-10-18
3838 [서울]이병두 의약부총장, 서울백병원에서 리더십 특강 2017-10-17
3837 [재단본부][인사] 인제대학교 백병원 2017-10-17
3836 [부산]부산백병원, 성희롱 폭언 폭행 예방 선포식 및 캠페인 실시 2017-10-16
3835 [일산]일산백병원, 감염관리 주간행사 개최 2017-1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