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건강정보

인제대학교 백병원은 다학제 협진시스템으로 환자중심 원스톱 진료서비스 제공하고 있습니다.

건강정보

건강상식, 질병에 관한 정확한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제목
소아 비만


어떤 아이가 비만인가?
비만이란 체내에 지방조직이 과도하게 축적되어 있는 상태를 말한다. 언뜻 보아도 매우 뚱뚱한 아이는 쉽게 비만아라고 할 수 있지만 보통 의학적인 비만아의 정의는 체중이 신장별 표준체중(대한소아과학회 1998, ) 보다 20%이상 될 때로 한다. 아래와 같은 공식으로 비만도를 구할 수 있다.
비만도(%) = (실제체중 - 신장별 표준체중) / 신장별 표준체중 X 100

비만도가 20-30%는 경도비만, 30-50%는 중등도비만, 50% 이상은 고도비만이다. 예를 들어 어떤 5세 남아의 키는 109cm, 체중은 25kg 라고 하면 이 아이의 신장별 표준체중은 19kg(참조)로 비만도는 25(kg)-19(kg)/19(kg)X100=31%로 중등도 비만에 해당되는 것이다.
체질량 지수(BMI, Body Mass Index : kg/m2)는 체중을 신장의 제곱으로 나누어 성별 및 연령에 따라 비교하는 방법이나 6세 미만의 소아에는 적용하지 않는다. 


소아비만의 원인은?

소아비만이 나타나는 시기는 주로 1세 미만의 영아와 5~6세 및 사춘기에 잘 생기며 반수 이상이 6세 이전에 나타난다. 어떤 이유든지 섭취한 에너지가 소모되는 에너지보다 많으면 초과된 에너지가 지방으로 축적되어 비만이 초래된다.

(1) 과다한 음식 섭취
가장 주된 원인이다. 대한소아과학회 보건위원회가 실시한 고도비만아들의 식이습관 조사를 보면 비만하지 않은 아동들에 비해 과식하며, 기름기 많은 음식을 좋아하고 특히 저녁식사를 많이 먹고 식사속도도 빠른 것으로 나타났다. 1세 미만의 영아는 부모가 무분별하게 과다한 우유섭취를 시키면 지방세포의 과다증식으로 일생동안 비만이 계속될 수 있으므로 주의를 요한다. 또한 심리적인 요인으로 정신적인 스트레스가 있는 경우에도 보상작용으로 음식물 섭취는 증가하고 신체활동은 감소하므로 에너지 대사의 불균형이 초래되어 비만이 된다.

(2) 유전적 요인
일반적으로 가족 중에 비만한 사람이 있으면 비만아가 될 가능성이 높다. 부모중 한사람이라도 비만하거나, 부모 모두 비만한 경우에 그 자녀가 비만할 가능성은 부모 모두 비만하지 않은 아동에 비해서 이 4-5배까지 높다. 또한 형제 중 비만아가 있으면 다른 형제도 비만하게 될 확률은 50~80%에 이른다. 여기에는 유전적인 요소와 그 가족의 식이습관 등 환경적인 요소가 복합적으로 작용한다고 볼 수 있다.

(3) 운동부족
일반적으로 비만한 아동은 비만하지 않은 아동에 비해 비활동적인 성향을 보인다.  TV 시청과 비만이 중요한 관계가 있다는 연구들이 있는데, TV를 본다거나 컴퓨터 게임같이 장시간 앉아 있게 되면 에너지 소모가 많은 육체적인 활동시간이 줄게되고 TV를 보는 동안 간식섭취가 늘어 비만하게 된다는 것이다. 또한 겨울방학 기간같이 추운 날씨로 활동이 감소하고 집에 있는 시간이 많은 경우에도 일시적으로 체중증가가 초래될 수 있다.

(4) 사회, 경제적 환경요인
아직까지 우리나라에서는 학력이 높고 소득이 높은 계층에서 비만아의 발생 가능성이 높지만 먹는 것에 대한 걱정이 없는 선진국에서는 반대로 고소득층보다 저소득층에서 비만이 호발하며 우리나라도 앞으로 그런 경향으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5) 내분비 질환
소아에서 비만을 일으키는 내분비 질환은 드문 편이나 갑상선 기능저하증, 쿠싱증후군, 성장호르몬 결핍증 같은 경우에 비만이 생긴다.


왜 비만이 문제가 될까?

소아비만이 문제가 되는 가장 큰 이유는 비만한 아동은 성인이 되어서도 비만할 가능성이 많기 때문이다. 비만 청소년의 약 80%가 비만한 성인이 된다고 한다. 다른 이유로는 비만으로 말미암아 생기는 합병증 즉 고혈압, 고지혈증, 지방간, 당뇨병 같은 성인 질환들이 이미 소아기에 나타날 수 있다. 고지혈증은 심근경색증과 같은 관상동맥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데 비만아동은 동맥경화의 촉진인자인 혈중에 콜레스테롤치와 LDL 콜레스테롤은 상승되고 동맥경화를 억제하는 HDL 콜레스테롤은 저하되어 동맥경화가 어린 시기부터 시작될 수 있다.
비만은 소아 청소년기 고혈압의 가장 흔한 원인으로 고혈압이 있는 비만 청소년은 약 25%가 7년 이내에 고혈압에 의한 뇌혈관 또는 심혈관 계통의 합병증이 유발될 수 있다는 보고도 있다. 또한, 비만증이 있으면 섭취한 당분을 우리 몸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인슐린에 대한 저항성이 생겨서 성인형 당뇨병이 생길 수도 있으며, 자신의 외모에 대한 열등감과 자신감의 결여, 운동능력의 저하 등으로 점차 소극적이 되고 비사교적인 생활태도를 보여 사회생활에 많은 지장을 끼칠 수 있다.
대한소아과학회에서 고도비만아 324명을 대상으로 합병증의 유병률을 조사한 결과를 보면 고지혈증 61.7%, 지방간 38.6%, 고혈압 7.4%, 당뇨병 0.4%로  매우 높은 유병률을 나타내고 있어서 소아비만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준다.